디오클레티아누스 황제의 개인 왕궁, 그 거대한 정사각형 형태의 성벽 외곽으로 한바퀴를 돌고 나니 이제는 안으로 돌아다녀볼 차례.

 

 

 

반질거리는 대리석 바닥은 근 이천년 가까이 숱한 사람들의 발걸음에 쓸려 광택에 광택을 더했음이 틀림없고, 온통 미로처럼

 

이어지는 골목들의 위로는 그 오랜 세월의 현현인 것처럼 두텁고 육중한 벽돌들이 벽을 이루고 공간을 쌓았다.

 

 

 

두터운 외벽과 내벽 사이의 공간, 이 빈 틈새로 수백년이 지난 폐허에 사람들이 집을 짓고 거처를 구하고, 그렇게 잊혀졌던 곳이라 했다.

 

그러다가 다시 스플릿과 이 왕궁이 주목을 받은 건 1차 세계대전 시기 항구로 개발되기 시작하면서라고.

 

 

여전히 골목은 말그대로 미로와 같고, 곳곳에서 막다른 길 앞에 나를 멈춰세우지만, 그렇게 잠시 잦아든 발걸음 앞에 놓인 게

 

이런 비감하면서도 다정한 풍경이라면. 저런 대리석 받침은 대체 몇백년을 이곳에 버티고 있던 걸까. 누가 저리로 옮겨놨을까.

 

 

빼곡히 건물들로 이루어진 골목과 골목 사이를 뱅글뱅글 감아나가다 보면 그래도 곳곳에서 확 숨이 트이는 광장들을 만나게 된다.

 

동상 너머로 온통 벽을 지탱하기 위한 조임쇠들이 벽면 곳곳에 박혀 있는 오랜 건물이 보인다. 아마도 저건 무슨 행정관청이었으려나.

 

 

 

 

광장 여기저기서 새어나오는 골목들을 따라 둥둥 흘러나온 사람들, 파란 하늘 아래 새하얀 건물들과 대리석에 눈이 부신다.

 

 

 

 

 

  1.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7.02 22:33 신고

    파란하늘과 대리석이 인상적입니다.
    즐거운 밤되세요 ^^

  2. Favicon of https://euryaleferox.tistory.com BlogIcon 에우리알레 2013.07.04 23:56 신고

    정말 매혹적이 도시네요.
    저같은 길치에겐 치명적이지만요;ㅂ;ㅋㅋㅋㅋ

    • Favicon of https://ytzsche.tistory.com BlogIcon ytzsche 2013.07.05 23:23 신고

      그렇게 한번 들어서면 몇시간을 뱅글뱅글 꼬리잡기하게 되고...저도 길눈이 참.....ㅋㅋㅋ

  3. Favicon of http://www.maillotsdefoot2014.com/maillot-psg-c-4.html BlogIcon Maillot PSG 2014 2014.03.06 11:05

    잘 정비된 근대문화 역사거리를 한번 찾아봐야 할것 같습니다..

+ Recent posts